스킵 네비게이션



콘텐츠

MEDIA

Home > Media
media 상세
[SMN]한국 고객만을 위한 프리지아50ml 향수 출시 브랜드 SANTA MARIA NOVELLA 날짜 2020.09.02

오직 한국 고객만을 위해 만들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 브랜드 최초 프리지아 향수 50ml 국내 단독 출시

 

- 수준 높은 한국 고객 위해 이태리 본사서 한국 전용 제품 개발

- 브랜드 역사상 처음으로 50ml 향수 제작해 국내에 한정 출시

- 작년 한국 시장 분석해 특별 제작한 에센스, 마스크 반응 좋아

 

 

이것이 K-뷰티의 위상이다!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시장 내 K뷰티에 대한 신뢰도와 인지도가 높아지자 수준 높은 한국 고객들을 사로잡기 위해 해외 브랜드에서 한국 시장을 겨냥한 독점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판매하는 400년 전통의 이탈리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산타 마리아 노벨라(Santa Maria Novella)는 이달 한국 고객을 위해 수 백 년간 고수해오던 향수 용기 사이즈와 디자인을 변경하고 이를 국내 시장에 독점 출시한다고 밝혔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는 그간 브랜드의 모든 향수를 100ml의 단일 사이즈와 단일 용기로 통일해 판매해왔는데, 대용량보다는 휴대가 편한 작은 용량을 선호하는 국내 소비자들의 요청이 쇄도하자 브랜드 역사상 처음으로 50ml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

 

실제로 향의 지속력을 중시하는 국내 고객들은 외출 시 휴대하고 다니면서 자주 뿌릴 수 있는 작고 그립감이 좋은 제품에 대한 수요가 높았다. 또한 니치 향수의 경우 선물용으로 구매하는 경우가 많은데, 받는 사람의 취향을 탈 수 있는 향수 특성상 작은 사이즈의 제품을 구매하려는 경향이 강했다.

 

이에 산타 마리아 노벨라는 한국 내에서 독보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향수인 ‘아쿠아 디 콜로니아 프리지아’를 50ml 사이즈로 개발하고, 한국 단독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출시하기로 했다

 

‘아쿠아 디 콜로니아 프리지아’는 비누향을 닮은 하얀색 프리지아 꽃 향만을 담은 심플하고 여성스러운 제품이다. 어떤 노트의 향과도 자연스럽게 레이어링이 가능하고, 한국 여성들의 체취에 가장 잘 어울리는 섬세한 향으로 알려지면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한정판은 기존 제품과는 달리 프리지아(FRESIA) 로고가 용기 전면에 새겨져 있으며, 겉 패키지에는 프리지아의 아름다운 일러스트를 담아 특별함을 더했다. 용기는 굴곡 없이 매끄러운 곡선 형태로 제작해 한 손에 착 감기는 그립감이 특징이며, 외투 주머니 혹은 핸드백 안에 부담없이 들어가는 크기로 휴대성을 강조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는 지난해에도 국내 고객들의 선호도와 취향을 분석한 한국 단독 제품을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브랜드의 인기 제품인 이드랄리아 크림을 기초 라인으로 확장하며 에센스와 슬리핑 마스크 등의 제품을 추가했는데, 한국 시장만을 위한 특별 용기와 용량을 추가 개발해 판매했다

 

2019년 8월 이드랄리아 라인 출시 직후 브랜드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0% 이상 신장하며 한국 소비자를 겨냥해 만든 제품들이 브랜드의 매출을 견인하는 효과를 톡톡히 해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산타 마리아 노벨라 관계자는 “우리 나라는 품질에 대한 기준이 높고 트렌드에 민감해 해외 뷰티 브랜드 사이에서는 아시아 시장을 위한 전략적 거점으로 여겨지고 있다”면서 “이번에 출시된 한정판 향수도 국내에서 반응이 좋을 경우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아쿠아 디 콜로니아 프리지아’ 한국 리미티드 에디션은 국내에서만 한정 판매되며, 이달 S.I.VILLAGE(에스아이빌리지)를 시작으로 국내 주요 온·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